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12월 24일 바다비 공연 'the 조용한 Christmas'. 10 여팀의 공연이 잡여있는 바다비 공연이었습니다. 역시 빵빵한 라인업을 보여주는 '빵'으로 갈까했지만, 초반에 제가 좋아하는 두 뮤지션이 나온다는 것을 알고 우선 바다비를 선택.

첫번째는 바로 너무 오랜만에 만나는 '지은'이었습니다. 공연으로는 '빵'에서 '헤븐리'를 한 번 본 후 두번째네요.

'Santa baby'와 제목이 생각안나는, 크리스마스에 어울릴 만한 두 곡을 카피곡으로 들려주었고, 세번째 곡은 싸이월드 미니홈피 배경음악으로 심심치 않게 들을 수 있는 'Like a Star'로 세 곡이 연달아 카피곡이었습니다. 네번째는 드디어 '지은'의 곡 '부끄러워'였는데 밝은 분위기로 카피곡들보다 좋았습니다. 앵콜 요청으로 역시 자작곡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드디어 앨범이 1월 초에 나온다고 합니다. 기대해봅시다.

2006/12/26 21:31 2006/12/26 21:31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두번째도 궁금했던 밴드, '헤븐리(Heavenly)'였습니다. '헤븐리'는 예전에 '쌈사페 숨은고수'를 이야기하면서 소개했던 '지은'이 만든 여성 이인조입니다.

보컬은 빵에서 공연하는 여성 뮤지션들 중에서도 강렬한 축에 속하는 편이었고, 공연도 기대만큼 좋았습니다. 처음 듣는 '길'도 좋았고 '화'는 역시 좋네요.

2006/08/27 18:04 2006/08/27 1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