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마지막은 '스타리 아이드(Starry-eyed)'. 저에게 밴드 자체보다는, '몽구스'의 '몽구'가 참여한다는 점이 더 인상적인 밴드고, 공연은 처음이었습니다.

슈게이징 밴드라고 알 고 있었는데, 역시 보컬의 비중은 상당히 낮았고 연주가 중심이 되는 곡들을 수 있었습니다.

2007/02/17 17:13 2007/02/17 1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