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두번째는 너무 오랜만에 만나는 '골든팝스'. 멤버들의 간지(?)는 여전했습니다. 제가 못 본 사이 영입했던 드러머가 이 날로 마지막이라고 하네요.

드러머까지 갖추어져 안정된 4인조의 '골든팝스'였는데, 드럼이 다시 공석이 되면 공연을 꾸준히 할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늘 한던 카피곡은 정말 이제는 '골든팝스'의 곡처럼 느껴집니다. 곡 분위기도 골든팝스의 곡들과 비슷하고 너무나 잘 소화하니까요.

앵콜로 미완성인 곡을 들려주었는 지금까지 들었던 곡들 중 가장 서정적인 느낌이었습니다. 그래도 신곡은 공연 중간에 하고, 앵콜은 기존으로 곡으로 하여 멋지게 마무리했으면 어떠했을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2007/02/04 22:18 2007/02/04 22:18
soso

어흑.앵콜곡얘기 찔려요 정말.예리하시다닌깐.ㅎㅎ
골든팝도 언젠간 Bluo씨 맘에 들어서 밑줄쫙 그어졌음 좋겠네요.히히~

love

아 밑줄 그거 옛날에 만들어 놓은 건데 Tag 기능이 생기면서 별로 효용성이 느껴지지 않아 추가하지 않고 있어요. 관련글들 보려면 태그가 훨씬 편하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