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중간에 비보이와 마술 공연이 있었고, 이어서 '골든팝스'의 공연이 이어졌습니다. 드디오 '3인조 골든팝스'를 보게 되었어요. 역시 베이스가 있으니 더 듣기 좋았습니다. 돌아온 소히씨의 스타일은 딱 가을이었습니다.

'골든팝스'도 빨리 드러머를 구해서 더 멋진 모습을 보았으면 좋겠어요.

이때 즈음 되니 바람도 불고 기온도 내려가서 사진을 찍는데 손이 좀 시리더군요.

2006/11/01 00:19 2006/11/01 00:19
ez

... 골든.. 팝스가.. 팀이름이군요... 하하하;; 그나저나.. 역시 각 팀들도 세션들이 바쁜건가요;? 드러머는 원래 없는것 같지만;

love

네 '임백천의 골든팝스'와 같은 '골든팝스'죠. 드러머 연락이 되서 조만간 구할 것 같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