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그리고하루/from diary
지금 블로그에 사용하고 있는 도메인 bluo.net에 대한 이야기를 해볼까합니다. bluo의 의미를 궁금해 하는 방문객이 혹시 있을 지도 모르니까요. 뭐, 없다고 생각됩니다만...

bluo는 bleuocean을 제 마음대로 줄인 것입니다. 'bleuocean'은 bleu와 ocean을 붙여쓴 것이구요. bleu는 프랑스어이고 뜻은 'blue, 파랑'입니다. ocean은 영어이고 '바다, 대양(大羊)'이구요.

제가 좋아하는 경치가 '푸른 바다'입니다. 특히 겨울 바다를 참 좋아해요. 그래서 2002년 초 홈페이지를 시작할 당시 홈페이지 이름으로 '푸른 바다'의 뜻을 갖는 이름을 쓰고 싶었어요. bluesea이건 너무 단순하더라구요. sea 대신 제가 좋아하는 그리스 신화적인 이름인 ocean을 사용했지요.(ocean은 옆에 검색창에서 쳐보시면 그리스 신화 속 내용을 알 수 있지요.)

하지만 blueocean은 그 당시 유행하던 무료 단축 주소에서 이미 다른 사람이 사용하고 있었어요. 그래서 고심하다가 blue를 bleu로 바꾸게 되었답니다. 프랑스 영화 'bleu'의 입김도 있었지요. 그 영화의 우울한 느낌, 그런 느낌을 갖는 푸른 바다이면 좋겠다고 생각해서 bleuocean으로 바꾸게 되었습니다.

bleuocean을 이름으로 사용할 당시에는 드림위즈의 무료 계정을 사용하고 있었어요. 그러다가 그 해 말에 처음으로 유료 계정을 사용해보기로 했지요. 그러면서 도메인도 사게 되었죠. bleuocean.net을 구입할 수 있었지만 좀 길다는 느낌이었습니다. 또 bleu와 blue를 혼동하기 쉽기에 '이건 아니다'라고 생각했구요.

그래서 제 나름대로 줄여보기로 했어요. bleu의 느낌이 들어가는 짧은 이름으로 말이죠. 그래서 중간에 e를 빼고 blu를 뽑아냈습니다. ocean에서는 고민하다가 그냥 o만 뽑아냈어요. n까지 붙여 on으로 해서 bluon으로 할까도 했지만 붙여 놓으니 왠지 안좋더라구요. 그래서 bluo라는 짧은 이름이 되었지요. 그리고 마침 bluo.net을 구입할 수 있기에 제 홈페이지 주소가 bluo가 되었습니다.

지금은 어두운 배경들을 쓰고 있지만 제가 손수 스킨을 만드는 날, 아니면 기본 스킨을 좀 변형해 보는 날에는 다시 '푸른 바다'의 모습을 볼 수 있을 지도 모르겠네요.
2005/01/23 02:41 2005/01/23 02:41
sont

접속하면서 왜 blue가 아닌 bluo일까 궁금했었어요..
특이하고 의미있는 합성어네요. (아이디어 참신..^^;)

love

sont 님//blue는 유명 영단어이어서 상당히 인기 도메인인지라 아마 수억을 들이지 않는 한 절대 구할 수 없을 듯하다라구요. blue를 붙여서 뭘 만들려고 해도 많은 도메인들이 이미 선점 상태이구요^^;;;

erin

금방 특이하다... 라고 생각해서.. 이렇게 찾아 왔어요...
짧고 간단하네요... 괜찬은 아이디어 인걸요.. ^^*

iamyali

그렇군요..저도 특이하다고 생각했었는데. ^^ 갑자기 바다가 보고싶네요. 실내공기는 너무 탁해요. -.-a

love

erin 님//님네익이 제 후배 이름과 같아 놀랐습니다^^;;; 제가 갖고 있는 도메인들 중 아마 가장 고심한 도메인이라고 생각됩니다. 도메인 때문에 머리 굴리는 거 너무 귀찮아요^^;;;
iamyali 님//저도 동해 바다가 너무 보고 싶어요~! 날씨 좋은날 설악산에 케이블카 타고 올라가서 보면 해변에 파도치는 모습도 육안으로 볼 수 있다라구요^^

이쁜누나ㅋ

별공연 너무 보고싶어..
좀 쎄긴하지?
그리고 술도 준비해오라구
아..너무 보고싶어서말야.

생각있수?

이쁜누나ㅋ

써글
싸이는 또 점검중이로군

love

누나//누나 뭐 메신저 안 쓰시나? 네이트면 더욱 좋고. 후후 혹시 쓰시면 비공개로 남겨주세요. 뭐 그때 그때 스케쥴이 확실하지 않아서^^;; 메리고라운드 2월 스케쥴이 없으면 갈 수 있을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