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사진을 보다보면 세 멤버가 모두 머리에 '흰 무엇'을 쓰고 있는데, 바로 추석때 배를 싸고 있던 스티로폼을 재활용해서 만든 모자라고 합니다. '민'이 멘트 중에 관객들에게 몇 개 씌워주었는데 저도 쓰게 되었습니다. 조금 난감했지만 재밌었어요.

이어서 '신밧드의 모험'이 이어졌습니다. 이 곡의 백미인 '사악한 마법사의 웃음소리'가 빠져서 아쉬웠지만 그래도 좋았습니다.

또 두 곡을 연달아 들려주었는데, 한 곡은 'smoking woman'이었고 다른 한 곡은 제목이 길어서 생각이 나지 않네요.

앵콜곡은 역시 기다렸다는 듯, '고기반찬'이었습니다. 탬버린을 치느라 이때는 사진을 찍지 못했지요. 앵콜이 너무 뻔해지는데 다음에는 '고기반찬'을 미리하고 깜짝 앵콜이 있는 것도 재미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 오늘도 '호라'와 '민'의 활기찬 액션을 볼 수 있었습니다.

2006/11/04 03:15 2006/11/04 0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