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세번째는 바로 '한희정'이었습니다. 2집 발매와 함께 '푸른새벽'의 해체 이후, 얼마전부터 솔로 활동을 시작했는데 처음 보게 되네요.

둘이 아닌 혼자인 모습이 어쩐지 어색했지만 노래들은 '푸른새벽'때와는 다르게 발랄해진 느낌이었습니다. EP 'Submarine Sickness'의 연장선에 있는 느낌도 있었구요. 산뜻한 의상과 다르게 털털한 그녀의 모습도 그대로였습니다. 미리 준비해왔던 멘트는 차마 하지 못하고, 능청스럽게 조금 읽어주었구요.

노래는 밝아졌지만 그래도 왠지 조금은 쓸쓸한 모습이었습니다. 솔로 앨범을 준비 중이라고 하니 기대가 되네요.

2007/07/14 23:34 2007/07/14 23:34
난돌

으악 너무 귀여우시다 T_T
맞아요 저도 어제 보면서 좀 그렇게 쓸쓸해 보인다는 생각을;
그래도 앞으로의 활동이 기대됩니다요-

love

희정씨 홈페이지에서 데모도 들을 수 있더군요!! 빨리 앨범이..ㅎㅎ

ez

쿵... 해체했나요;;? 전혀몰랐는데;; 뜬금없이 미스티블루3집은 언제나;; (.......; )

love

2집 발매와 더불어 해체..ㅠ,.ㅜ
미스티블루는...언젠가는 나오겠죠..ㄷㄷ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