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공연의 마지막은 급히 공수된(?) 밴드 '그림자궁전'이었습니다. 원래 '머스탱스'가 예정되어있었으나 밴드의 보컬이 경미한 교통사고를 당하여 공연이 취소되면서 그 공백을 '빵의 대표밴드(?)'가 대신하게 되었지요.

이미 같은 날, 대학로에서 공연을 하고 달려와서 피곤했을텐데도 멋진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코코어', '미내리'의 공연이 지나면서 상당수의 사람들이 빠져나갔지만 변두리에 있었던 빵 가족들의 등장으로 빈자리는 크게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2007/07/14 19:05 2007/07/14 1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