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타인의취향/Music&Disc

가을의 시작 즈음. 그 만큼 고요했던 9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밴드 'Lamp'의 EP 3종 세트. 풋풋하면서도 상쾌한 연애 편지 같은 음악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L'Arc~en~Ciel'의 싱글 두 장. 어렵게 구한 '자유로의 초대' 외에 초기 라이센스 싱글 두 장을 더 이상 구할 수 없는 점이 아쉽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뭔가 신선하지 않을까?'라는 기대로 입수헀던 '뷰티플 로맨스'의 EP. 그다지 신선하지는 않았지만 충분히 들을 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금 늦게 입수한 '골든 팝스'의 EP 'the Great fiction'. 기본에 충실한, 밴드 이름 그대로 팝에 충실한 음반.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리뷰로도 소개된 이색 컴필레이션 앨범 '강아지 이야기'와 '고양이 이야기'. 사진처럼 파우치에 각각 강아지, 고양이 그림이 그려졌다고 생각하고 한정판으로 샀는데 아니어서 실망.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스텔뮤직의 회심의 컴필레이션 '12 songs about you'. 한 곡 한 곡 그냥 지나칠 수 없을 정도로 좋았다. 이 앨범으로 신곡을 소개한 우리나라 인디 뮤지션 가운데 벌써 세 팀이나 정규앨범을 발표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기 드라마 '커피 프린스 1호점'의 두 번째 OST '커피향 설레임'. 이미 앨범으로 소장하고 있는 음원들이 많았지만 이 앨범에만 수록된 곡들 때문에 어쩔 수 없었다.

그리 많지도 적지도 않았던 '적당함의 9월'.
2007/12/28 22:04 2007/12/28 22:04
Ch_

라르크 앙 시엘 초기 싱글 두장은 RSG와 눈동자의 주인 말씀하시는 건가요..?
저는 나올때 사서 가지고 있는데... ㅋㅋㅋㅋ(자랑은 아니구요..;;)
12 songs about you 는 조만간 향뮤직 구경갔다가 살 예정이에요..
ㅋㅋㅋㅋ

love

그렇죠.ㅎㅎ
갖고 계시는군요!!
뭐,일본반은 아직 구할 수 있는 듯하네요ㅎㅎ
어디 뒤져보면 라이센스반도 나오겠죠~

비밀방문자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love

안녕하세요?
아 저는 지금 쓰고있는 이 블로그의 태터툴스 DB백업이 되지 않아 고생했어요. 아마 빙고님과 제 서버가 다른건지도!!
이제 다시 열리고 잽싸게 백업했지요~ 아무튼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