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지난 일요일 club 'OTWO'에서 '파스텔 뮤직' 레이블 공연이 있었습니다. 4시간이 넘는 상당히 긴 공연이었지요. 4시 반 부터 시작했고 길어야 3시간 정도 할 줄 알고 갔었는데 9시가 되도 안 끝나서 결국 다 못보고 집으로 왔습니다. 정말 엄청난 인파가 몰린 공연이었습니다.

홍대 앞에 있는 club 'OTWO'는 '민들레영토'와 관련이 있나봅니다. 잘 보면 'OTWO'의 'O'는 영, 'TWO'는 '토'로 발음할 수도 있겠네요.

첫 무대는 또다시 오랜만에 만나는 'Oldfish'였습니다만, SODA씨만 보이고 다른 멤버 한 명이 보이지 않네요. 사람의 모든 일에는 만남과 헤어짐이 있다고 하지만, 역시 헤어짐이란 슬픈 일입니다.

9월에 드디어 정규앨범이 나온다는군요.

준혁씨 뭐하고 지내시나요?

2005/08/30 14:41 2005/08/30 14:41
와니

아 이거 광고보고 상당히 보고싶던 파스텔뮤직 공연이군요. 우오 love님은 안가는 공연이 없으세요~~

love

가고 싶은 공연은 너무 많지만 시간이 허락하지 않네요^^;;;

그나씨

올드피쉬카페로 퍼갈께요. 감사합니다~~

love

저도 카페 가입되어있습니다만, 귀차니즘이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