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마지막, '네스티요나(Nastyona)'입니다. 이 밴드의 EP는 작년에 구입해서 들었지만 공연은 이제야 처음으로 보네요. 역시 쌈지 소속 밴드라서 상당히 많은 곡들을 들려주었습니다. 아마 EP 수록곡들 전부를 들려주었나 봅니다. 멘트는 짧고 곡은 많은, 특히 보컬의 상당한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밴드입니다.

2005/03/15 17:56 2005/03/15 17: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