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두번째 밴드는 '메리-고-라운드'였습니다. 열심히 앨범 준비 중이라고 하고 올해는 나올 거랍니다. 멘트가 빈약한 '메리-고-라운드'이지만 앞선 밴드가 최악의 수준이었기에 반사 이익을 보았다고 해야겠습니다.

신곡은 언제쯤 들을 수 있을지... 변함없는 레파토리가 이제 조금은 지루하네요. 밴드 이름을 '메리고'로 바꾸기로 했답니다. 새로운 이름, 너무 가벼운 느낌입니다.

2006/02/22 21:56 2006/02/22 21:56
와니

메리고라운드라는 이름 좋은데 왜 바꿨을까요? 인디에서 오버로 나오면서 팀 이름을 짧게 줄이는 이들이 많군요;

love

그런 경향이 있나요? 아무래도 짧은 이름이 사람들 머릿속에 쉽게 각인되기 때문 아닐까요?

Posted
Filed under 타인의취향/Music&Disc
'I Love J.H'의 self-title debut album 'I Love J.H'가 발매 2주만에 '향뮤직'의 '향차트'에서 4위를 기록하는 쾌거를 이룩했습니다.

사실 1월 13일에 있었던 앨범 발매 기념 공연에서 관객몰이가 예상보다 저조해서 나름대로 걱정이 많았습니다. single 'No Job/Oh My Darling'이 25위를 기록했던 터라 '10위권에 턱걸이하면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기대 이상, 무려 4위를 기록하다니 앨범을 구매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이 앨범은 무려(?) 제 이름도 'thanks to'에 들어가있고 hidden track에 제 의견도 살짝 반영된 터라 애착이 많이 가는 앨범입니다. 데모 발매 전부터 지금까지 I Love J.H를 서포트해온 저로서는 감개무량할 따름입니다.

추가로 오랜만 '메리-고-라운드' 소식입니다. 앨범 작업은 마무리 단계에서 다시 원점으로 돌아간 듯합니다. 하지만 '더더'의 '김영준'가 참여하기 때문에 음반 작업을 처음부터 다시 시작한다고 합니다. 전혀 상상하지 못했던 '김영준'씨의 참여라 놀라울 따름입니다. 아쉽게도 6개월 정도 더 기다려야 하겠지만 상당히 멋진 앨범을 기대해도 좋겠습니다.
2006/02/01 01:30 2006/02/01 01:30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세번째는 오랜만인 '메리-고-라운드'. 빵에서는 지난 12월 카바레 사운드 레이블 공연에 이어 거의 11개월 만이었습니다. 오랜만이었는데 짧은 공연이라 아쉬웠어요.

2005/11/24 21:12 2005/11/24 21:12
와니

늘 love님 덕분에 좋은 인디 밴드들의
공연 사진 많이 보고 있습니다.

올 겨울에 한국 가서는
공연 좀 많이 보고 싶네요 ^^

love

12월에도 좋은 공연이 많을 듯 하지만 저는 기말고사의 압박이!!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지난번에 본 때가 벌써 한 달 하고도 보름이 넘은 '메리-고-라운드' 누나들. 날도 좋고 오랜만이라 좋았지만, 기타가 말썽을 부려서 너무 아쉬웠다죠.

앨범은 또 다시 미루어져 내년 1~2월에 나온다네요. 앨범 발매!! 이제 정말 지쳤습니다.

2005/10/12 20:05 2005/10/12 20:05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긱'에서 '오!부라더스(Oh!Brothers)'의 무료 공연이 있었습니다. 일본에서 있었던 '후지락페스티발 2005'을 무사히 마치고 돌아와 팬들에게 감사의 뜻이 담긴 공연이었지요. 게스트로 '메리-고-라운드(더 메리고라운드)'가 나온다기에 잽싸게 다녀왔지요.

'무료' 공연이라 사람들이 참 많더라구요. 유료 공연때는 기대하기 힘든 인파가 몰렸죠. 유료 공연때도 오늘 왔던 관객의 절반 만이라도 왔으면 좋겠네요.

오랜만에, 거의 두 달만에 보는 '메리-고-라운드' 누나들. 오늘도 화사한 의상으로 등장하였지요. 앨범은 아직도 열심히 작업 중이랍니다. 빨리 앨범 나왔으면 좋겠네요.

2005/08/15 23:19 2005/08/15 23:19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여전한 조합 '더 메리-고-라운드', '미스터 펑키', '오!부라더스'의 공연이 쌈지 스페이스 바람에서 '오! 해피데이'라는 제목으로 있었습니다. 세 팀이 자주 같이 공연하는데 세 팀이 음악적 코드가 많이 달라 시너지 효과가 없네요.

첫번째는 '더 메리-고-라운드', 7월에 공연이 있지 않는 한, 한동안 마지막으로 보게 된 공연이었을 지도 모르겠네요. 위치가 안 좋아서 사진이 엉망입니다.

2005/06/26 13:29 2005/06/26 13:29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어제 'daily fresh!'라는 제목의 공연이 쌈지 스페이스 바람에서 있었습니다. 공연팀은 Sixteen, the Merry-Go-Round, the Melody 이렇게 세 밴드였구요.

두번째로 무대에 오른 메리고라운드는 6곡에 앵콜로 1곡까지 총 6곡을 들려주었어요.

그나저나 요즘 클럽에 사람이 적네요. 다들 어디 갔는지...

2005/05/23 19:57 2005/05/23 19:57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지난해 12월 31일 이후, Geek은 정말 오랜만이네요. '메리고라운드(the Merry-Go-Round)'와 같은 같은 매니지먼트 소속인 '오!부라더스', '미스터 펑키'의 공연이 지난 토요일 Geek에서 있었어요.

한 30분 먼저 도착했는데 입장을 기다리는 사람이 저와 다른 한 분뿐이었습니다. 사람이 어찌 이렇게 적나 걱정이 많았는데, 우려는 현실로 되었어요. 총 입장객이 10명이 겨우 넘었거든요. 거의 한달만에 메리고라운드 공연을 다시 보게 되어서 좋았지만 우리나라 인디씬의 고질적인 문제를 다시 확인하게되어 좀 기분이 안좋아졌어요.

2005/05/11 15:55 2005/05/11 15:55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대학로에서 '인디야 가자! 살자! 웃자!'라는 제목의 행사가 있었습니다. 자살 방지 캠패인의 하나로 인디영화 상영과 인디밴드 공연이 있는 행사입니다. 행사기간은 4월 4일과 5일, 이틀이구요. 첫 날이었던 어제 메리-고-라운드의 공연이 있어 다녀왔지요. 7시부터 시작된 공연은 총 8팀이 등장했습니다. 하지만 너무 늦어서 마지막 밴드 '노브레인'은 못보고 왔네요.

메리고라운드는 4번째로 등장해서 5곡을 들려주었습니다. 지난번 공연 이후로 사운드에서 또 변화가 생겼어요. 'Merry-Go-Round'와 '재미난 조각'에서 확실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너무 정면이라서 그런지 마음에 드는 거의 없네요.

2005/04/05 01:09 2005/04/05 01:09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어제 홍대에서 '2005 로드클럽페스티발'이 있었습니다. 클럽 TooL에서 '메리-고-라운드'의 공연이 있었지요. 0시부터 시작하는 줄 알고 넉넉하게 11시 30분 쯤에 입장했는데 벌써 시작했더군요. 지난 공연들과는 전혀 다른 버전의 메리고라운드 노래들을 들을 수 있었어요.

새벽 동안 홍대를 돌아다니면서 여러 일이 있었습니다. 같은 클럽이지만 라이브 클럽이 아닌 댄스 클럽은 저에게는 별로더군요.

2005/03/26 19:34 2005/03/26 1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