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20대의 비망록... live long and prosper!

Posted
Filed under 어떤순간에/from live
이어지는 '숨은고수', '골든팝스'의 공연. 보컬이 감기에 걸렸다고 했지만 별 문제 없이 노래를 들려주었습니다. 이번이 '골든팝스'를 보게된 두번째고, '빵'에서는 처음이라 이상한 점이 있었을 지도 모르지만 저는 눈치채지 못했습니다.

첫곡과 두번째곡 그리고 마지막 'Empty Words'가 좋았습니다. 특히 'Empty Words'의 센스란... 정말 외국곡이라고 해도 믿을 만큼 편안하면서도 능청스러움이 느껴지는 멜로디가 인상적입니다. 수미상관(首尾雙關)으로 도입부와 마지막의 거의 동일한 연주도 인상적입니다.

참, 두 편의 독립영화는 기대보다 별로였습니다. 한 편은 아직 상당히 미완성인 상태에서 상영을 하게 되었고, 다른 한 편은 등장인물들이나 그들과 친분 관계가 있는 사람이 아니라면 정말 지루한 영상이었습니다.

2006/09/01 21:37 2006/09/01 21:37